중국 위챗페이, 경상남도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결제 가능

 

제로페이 앱 없이 위챗페이로 결제, 서울 부산에 이은 3번 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은 경상남도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위챗페이로 제로페이 QR 결제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2021년부터 위챗페이 이용자는 경상남도에 있는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별도의 제로페이 결제 앱 없이 위챗페이 앱으로 제로페이 QR 코드를 인식해 결제할 수 있다.

위챗페이 앱으로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한 지역은 2020년 11월부터 시작됐던 서울시, 부산시에 이어 경상남도가 세 번째다.

경상남도 제로페이 가맹점 수는 2020년 12월 31일 기준 9만7550개로, 위챗페이 이용자는 경상남도 내에서 손쉽게 가맹점을 찾아 QR 결제를 할 수 있다.

 

제로페이 QR코드 스캔 후 한화로 결제 금액 입력

구매자는 위챗페이로 제로페이 QR 코드를 스캔한 뒤 한화로 결제 금액을 입력하면, 사용자의 위챗페이 앱과 제로페이 가맹점주 앱에서 결제 확인이 가능하다. 결제 금액은 결제일로부터 4일 뒤 가맹점주 계좌로 입금된다.

위챗페이는 많은 이용자를 보유하고 있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침체한 지역 소비를 증진할 것으로 예상되며, 낮은 결제 수수료로 소상공인들의 결제 수수료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이번 제로페이와 위챗페이 연동이 국적과 관계없이 여러 소비자가 간편하게 결제하도록 도와 소상공인을 지원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국내 연동 지역을 확대하고 제로페이 글로벌 결제사를 추가해 제로페이가 국가 간 결제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차이나저널(http://chinajournal.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