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온라인소비 주도하는 Z세대, 디지털 마케팅으로 잡아야”

디지털 가전, IT 제품 등을 소개하는 중국국제소비전자박람회장 전경

 

맞춤형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수립 필요성 대두

중국 비즈니스 패러다임이 빠르게 모바일로 전환되고 젊은 소비자 중심의 언택트 소비가 확산되면서 우리 기업들도 맞춤형 디지털 마케팅 전략을 수립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원장 최용민)이 27일 발표한 중국의 디지털 마케팅 유형과 우리기업의 활용전략에 따르면 중국은 94000만 명에 달하는 온라인 이용자와 3억 명의 Z세대(1995년 이후 출생자)를 중심으로 모바일을 통한 디지털 콘텐츠 생성과 확산다양한 디지털 플랫폼을 통한 구매활동이 급속히 늘고 있다.

 

디지털 마케팅 플랫폼, SNS형동영상전자상거래 등으로 유형 다변화

해외 플랫폼 진입 규제 덕분에 급성장한 중국의 디지털 플랫폼은 크게 ①사회관계망서비스(SNS)형 ②동영상 ③전자상거래 ④검색엔진·언론매체 등 4가지 유형으로 구분되며 이들은 각각 콘텐츠 마케팅라이브 방송웹 마케팅소셜미디어 운영왕홍 마케팅 등 5가지 방식으로 디지털 마케팅에 활용되고 있다.

위챗샤오홍슈웨이보 등 대표적인 SNS형 플랫폼은 주로 콘텐츠 마케팅 시 이용되며 직접 계정을 운영하는지 또는 해당 플랫폼 내의 인플루언서를 통해 운영되는지에 따라 활용법이 다르다동영상 플랫폼은 콘텐츠 마케팅과 라이브커머스에서 주로 활용되며 더우인콰이쇼우 등이 이에 해당한다전자상거래 플랫폼은 타오바오징동티몰 등이 있으며 방송 기능을 통해 직접적인 판매와 마케팅이 함께 진행되는 라이브커머스 채널로도 활용되고 있다검색 최적화를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제고하는 웹 마케팅의 주요 배포 채널로는 중국판 구글인 바이두가 있다.

보고서는 이러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흐름 속에서 디지털 마케팅은 우리 소비재의 중국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요소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면서 콘텐츠 크리에이터 및 채널 관리 비즈니스를 하는 멀티채널네트워크(MCN)기업의 신중한 선정제품의 특성을 살린 인상적인 별명 홍보기법 등을 통해 중국 온라인 소비활동의 변화를 주도하고 있는 Z세대의 마음을 사로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무역협회 박소영 수석연구원은중국의 디지털 마케팅 플랫폼은 유형에 따라 구매 전환율이나 트래픽 유입 알고리즘 등 마케팅 활용 포인트가 모두 다르다면서 우리 기업은 각 플랫폼의 특징디지털 마케팅 방식별 맞춤형 전략을 수립해야 시행착오를 줄이고 효과적인 디지털 마케팅을 수행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보고서 내려받기



ⓒ 차이나저널(http://chinajournal.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

You may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