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협회, 앞선 국내 헛개 가공 기술 중국 이전 돕는다

중국 산시성 쉰양현의 특산품 헛개

 

한중협회(회장 이성우)는 중국 산시성 쉰양현(旬阳县, Xunyang Xian, 순양현) 한국 헛개 산업 시찰 대표단(단장 첸홍싱 현장) 방문에 맞춰 ‘국내 헛개 가공 식품 및 음료 산업 현황’에 대해 소개한다.

24일 한중협회 종로센터 회의실에서 진행될 이 회의에서 쉰양현 대표단은 한국의 앞선 제품 개발 경험을 청취하면서 한국과의 협력 방안을 모색할 것으로 전해졌다.

관련 산업 현황에 관한 분석 및 발표는 협회 내 전문 연구위원이 발표하고 이어 헛개 제품 생산 유통 기업을 추천하여 기술 이전 등 한중 간 협력이 성사될 수 있도록 한중협회가 지속적으로 업무를 지원할 예정이다.

 



ⓒ 차이나저널(http://chinajournal.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

You may also like...